2차 재난지원금 소상공인은 코로나 재확산으로 피해를 입은 분들께 100~200만원의 지원금을 지급하는 제도입니다.


9월 10일 긴급 민생,경제 종합대책으로 긴급재난지원 패키지가 발표되었고, 여기에는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내용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2차 재난지원금 소상공인에 관한 상세내용은 아래에서 알아보겠습니다.



2차 재난지원금 소상공인2차 재난지원금 소상공인

2차 재난지원금 소상공인

소상공인의 재기를 지원하고 경영안정을 위해 새희망자금, 폐업점포 재도전 장려금, 소상공인 1,2단계 금융지원을 합니다.


코로나 재확산으로 매출 감소 및 집합제한, 집합금지 되었던 업종에 100만원~200만원까지, 폐업한 소상공인에게는 50만원이 지원됩니다.



금융지원의 경우 1단계는 저리로 1천만원 지원, 2단계는 1천만원이었던 한도를 2천만원으로 상향합니다.


 지원대상

 코로나 재확산으로 매출 피해가 있는 소상공인

 지원내용

 새희망자금, 폐업점포 재도전 장려금, 소상공인 1,2단계 금융지원

 지원금액

 50만원~200만원


소상공인 지원대상

새희망자금은 코로나 재확산으로 매출이 감소한 연매출 4억원 이하 일반업종과 집합제한업종, 집합금지업종에 지원합니다. 


폐업 장려금은 폐업일 기준으로 2개월 이상 영업을 했고, 온라인교육을 이수해야 지급받을 수 있습니다.



금융지원 중 1단계는 PC방이나 노래방 등 코로나 재확산으로 피해가 집중된 업종에 지원하며, 2단계는 전체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합니다.


 일반업종

 매출이 감소, 연매출 4억 이하 

 집합제한업종

 수도권에 있으며, 영업시간에 제한을 받는 음식점, 커피전문점 등

 집합금지업종

 수도권의 실내체육시설, 독서실, 학원 등과 전국의 노래방, 뷔페, PC방 등


소상공인 지원금액

새희망자금 대상중 매출이 감소하고 연매출 4억원 이하의 일반업종에는 100만원이 지원됩니다.


집합제한업종과 집합금지업종의 지원금은 각각 150만원/200만원인데, 매출금액의 규모와 감소에 상관없이 지원됩니다.



폐업 소상공인 장려금은 취업과 재창업을 지원하기 위해 50만원이 지급됩니다.


1단계 금융지원은 최대 1,000만원을 2%대로, 2단계는 최대 2,000만원을 2%~4% 대로 대출받을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


 일반업종

 100만원

 집합제한업종

 150만원

 집합금지업종

 200만원

 폐업소상공인

 50만원

 소상공인 긴급대출

 1단계 최대 1000만원, 2단계 최대 2,000만원


2차 재난지원금 소상공인 신청방법

2020년 1월 부가가치세를 신고한 소상공인에게는 문자메시지로 신청대상자임을 통보한다고 합니다.


이후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홈페이지 또는 지방자치단체에 직접 방문신청하면 됩니다.


2019년 12월 31일 이전 창업한 경우 행정정보망을 통해 매출감소를 파악하여 지원금을 지급하며, 2020년 창업한 경우는 기준일 매출을 최근 기간과 비교하여 입증하면 지원금을 받을 수 있습니다.


Q&A

Q. 지원에서 제외되는 업종은?

A. 복권판매업, 유흥주점이나 무도장운영업 등과 무등록 사업자의 경우 지원대상에서 제외됩니다.


Q. 개인택시는 지원되는지?

A. 개인택시 또한 연매출 4억원 이하에 매출이 감소했다면 신청할 수 있습니다. 

다만, 법인택시는 소상공인에 해당되지 않아 지원대상이 아닙니다.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